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목회자게시판 현재위치 : > 게시판 > 목회자게시판
제목   제 188회 경안노회를 앞두고
작성자   김재덕 이메일   dukk77@hanmail.net
작성일   2020-09-21 22:41:38 조회수   363         
첨부파일

                                                           

                                                 제188회 경안노회를 앞두고

  코로나로 인하여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일들이 계속 되고 있는 시대에 오늘 제 105회 총회가 온라인으로 분산 개최 되고 있는 현실을 보면서 참 마음이 아프다.
  이 보다 더 큰 일은 생명 같은 예배를 비대면 또는 온라인으로 드림으로 주일성수 개념은 없어지고, 재정은 어려워져 교회가 경매 물건으로 나오며, 교인 수는 날마다 떨어지고 있는 현실을 보면서 마음이 편치 못하다.
그 보다 더 안타가운 것은 빛의 사명을 감당하고, 소금의 역할을 감당해야 할 그리스도인 우리들이 부끄러운 일들을 행함으로 빛은 잃고 세상에 발핀 소금이 되어 버렸다. 회개하며 교회와 그리스도인 우리들이 새로운 변화가 있기를 소망합니다.
  제 188회 경안노회를 앞두고 교회와 그리스도인 우리들은 신령한 고민이 깊어가고 있습니다.
  근간에 회장단 선거를 앞두고 불미스럽게도 선거관리위원회에 부정행위 고발 사건이 여려 건(수십명) 접수되고 이 일로 인하여 의견이 분분하고, 반목이 생기며, 편 가르기가 자행 된다면 다 함께 천국 가야만 할 사람들이기에그 누구도 자유롭지 못할 것입니다.
  저는 벙어리로 살아가기가 너무 힘들어 입을 열어, 견해를 말하고, 실명으로 게시판에 이 글을 올립니다. 현제 경안노회 공로목사, 증경노회장 총무 겸 서기, 은퇴목사회 서기, 샬롬교회 회계 김재덕 목사입니다. 실명으로 글을 쓰고있으니, 허락 없이 삭제하지 마시기를 바랍니다.
                                 제 188회 경안노회를 앞두고 저의 견해를 요지만 말씀드립니다.
  1. 고발인과 피고발인의 인격은 존중 받아야 하고, 본인들은 존경 받을 수 있도록 처신해야 합니다.
  2. 선관위는 불의를 보고 소리치는 용기 있는 자들에 사건들을 접수 하였으니 고발자와 노회원들에 마음을 다치지
     않도록 바르고, 분명하게 일을 처리해주시기를 바랍니다.
  3. 노회원들은 다른 후보가 같은 부정행위를 했다면 건강한 노회가 되도록 고발해 주시고, 현 노회장과 임원들
     은 남은 임기 동안 최선을 다 하여 유종의 미를 거두시시기를 소망합니다.
  4. 차기 노회장단 노회장, 부노회장으로 추대 받기 전에 구설수에서 벗어나 떳떳하고, 명예롭게 단독 후보로 온 
     노회원들에게 축하 받고, 존경스럽게 추대 받아 건강한 노회를 위하여 품격 있는 지도자로 임무를 질 감당 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2020년 9월 21일
                               경안노회를 사랑하고  노회원들을 존경하는 목사 김재덕

 김재덕 20-09-21 23:07 
건강한 노회가 되도록 기도합시다.
 김재덕 20-09-23 04:02 
자유게시판에도 게제했습니다. 샬롬!
 김재덕 20-09-24 09:13 
제 188회 경안노회를 준비하고 있는 김영윤 노회장을 비롯한 임원단과 제 188회 노회가 개최 되면 추대 받을 회장단(권헌서 장로 이재식 목사 조창래 장로)들의 내심을 보면서 1) 아름답게 유종의 미를 결실하리라 믿습니다. 2) 차기 노회장과 부노회장으로 축하 받으며 추대 받을 회장단이 모든 것을 품고 가려는 모습이 아름답게 보이며, 존경스럽고, 품격있어 보입니다. 노회원들과 함께 건강한 경안노회를 만들어 갈리라고 믿어 집니다. 3) 선관위 김상효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의 분명한 의지와 지혜와 의견 일치를 보면서 결정한 일에 공감하고, 찬사를 보내며, 경안노회와 노회원들이 평안해 지기를 소망합니다.
4) 건강한 노회를 위한 생각들은 각이 다를 수는 있어나 다툼의 문제나 대상은 아닙니다. 과거의 불신이나 갈등이 있었다면 다틀어 버리고, 미래 지향적인 사고와 긍정적인 생각과 적극적인 삶으로 귀한 사명을 잘 감당 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샬롬1
  ◁ 이전글   다음글 ▷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처리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관리자에게 메일

 

Copyright ⓒ 2010 경안노회  전화 : 054)858-0648 ,  유지재단 전화 : 054)858-0113, 팩스 : 054-854-1347  
메일 : ka0648@hanmail.net, kapck@hanmail.net
(36696) 경북 안동시 서동문로 128 2층(대석동, 경안노회 회관) created by andong.com